사이토 다카시의 책을 참 많이 읽는구나 하는 생각이 든다. 
최근 여러가지 사정으로 인해, 노트에 이런저런 생각을 많이 끄적였다. 스트레스를 받는 상황이었는데, 나의 감정을 적으면서 좀 더 마음이 편해지는 것을 느꼈다. 적는다는 행위는 여러모로 도움이 많이 되는 것 같다.

이 책의 핵심은 메모를 통한 실력향상이다. 메모를 통해 사소한 깨달음이나 생각들을 쌓아갈 수 있고, 이를 통해 성공으로 이어질 수 있다는 것이다.

적는다는 행위를 통해, 좀 더 상황을 객관적으로 볼 수 있고, 좀 더 심도있게 생각할 수 있는 기회를 더 얻을 수 있다.


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